alt
Posted : 2014-09-24 17:02
Updated : 2014-09-24 19:20

Samsung Electronics expects jump in handset sales

Lee Don-joo, head of strategy marketing at Samsung's mobile division, introduces the Galaxy Note 4 phablet and Galaxy Note Edge during a launch event in Seocho, southern Seoul, Wednesday. The two Notes will be available from Sept. 26 via all three major Korean carriers. / Yonhap


Galaxy Note 4 unveiled at home


By Kim Yoo-chul

Samsung Electronics unveiled its Galaxy Note 4 to domestic customers Wednesday amid hopes it will improve its handset business.

The company expects the Note 4 to outperform earlier expectations as initial feedback from consumers during the pre-order session was "awesome."

"I can't tell you about the internal sales target for the Note 4; but it will be much higher than for the Note 3. We have expectations given initial consumer reactions," said mobile business division strategic marketing head Lee Don-joo.

The device will be available from the three major mobile carriers ― SK, KT and LG Uplus ― from Sept. 26. By October, the Note 4 will have been released in 140 countries.

"Samsung can improve its profits as we are positioned well to pursue technology improvements, steadily, based on solid corporate fundamentals," Lee said.

While 10 million Note 3s were sold in the first two months after its launch, the company aims to sell at least 15 million Note 4s in the first 30 days.

Lee stressed that Samsung was responding to consumer needs in different markets with a diversified product portfolio according to target countries.

"Samsung Electronics is increasingly being challenged to tackle business uncertainties ― however, this should be temporary," he said.

Samsung moved the release date forward in response to Apple's launch of the iPhone 6 and 6 Plus.

Since 2011, Samsung has enjoyed huge success with large-screen phablets through its Galaxy Note series ― a market Apple had not bothered with until now.

"One strength that Samsung phablets have is that they offer users an opportunity to do creative work with the S-Pen," said mobile division head of marketing Lee Young-hee.

"The Pen, which is embedded with the Note, doubles as a mouse for a PC, meaning that Samsung phablets support multi-tasking."

Samsung also released a curved Note 4, but executives said the variant would be released only in a limited number of countries as it was designed for niche markets.

Lee said new telecom rules, to take effect on October 1, would hurt the local market.

"We are collaborating with carriers to introduce updated mobile pricing and devices according to the new law," he said. The regulations are designed to eliminate illegal subsidies.

But the Ministry of Science, ICT and Future Planning said it had decided not to publicize manufacturers' subsidies to mobile carriers.

관련 한글 기사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4 26일 한국서 세계 첫 출시

음악서비스 '밀크'도 선보여…노트 엣지와 기어 신제품은 내달 시판

삼성전자의 최신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4가 26일 세계 최초로 국내 시장에 출시된다.

삼성전자는 24일 오전 서울 서초동 사옥에서 '갤럭시 노트4 월드투어 2014, 서울' 행사를 열고 이 제품의 출시를 발표했다.

갤럭시 노트4의 출시는 애플의 새 스마트폰 아이폰6와 6플러스가 출시후 첫 주말 판매량이 세계적으로 1천만대를 넘을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는데 대한 맞대응 성격이 강해 향후 판매량이 주목된다.

갤럭시 노트 시리즈의 네 번째 제품인 갤럭시 노트4는 이달 초 독일 베를린에서 공개된 이후 '대화면 스마트폰의 재정의', '최고 사양의 집약체' 등 외신 평가를 받으며 관심을 모아왔다.

제품 출고가는 95만7천원이며 국내 이동통신 3사를 통해 동시 출시된다. 해외에서는 중국을 시작으로 10월까지 세계 140여개국에서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전략마케팅실장 이돈주 사장은 '삼성 휴대전화의 최고 기술력과 혁신성을 담아 대화면 노트 카테고리를 창출한 원조로서 자부심과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며 '대화면과 S펜의 사용성을 극대화한 갤럭시 노트4가 소비자들에게 차원이 다른 모바일 사용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사장은 갤럭시 노트4의 판매 목표에 대한 기자들의 질문에 '전작인 갤럭시 노트3보다 더 많이 판매할 것'이라고 답하고, '노트 엣지는 대량생산하기보다는 한정판으로 판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삼성전자의 향후 실적을 어떻게 전망하느냐는 질문에는 개인 의견을 전제로 '스마트폰 사업 상황이 일시적으로 어렵지만, 삼성의 기본적인 기술혁신과 기반이 탄탄하기 때문에 빠른 시일 내에 회복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답변했다.

갤럭시 노트4는 디지털 필기구인 S펜 기능을 향상시켜 2천48단계의 정교한 필압을 감지할 수 있도록 했다는 점과 칠판이나 종이에 쓴 메모를 카메라로 찍어 S노트와 연동하면 콘텐츠를 인식하고 편집할 수 있는 '포토 노트' 등 새 기능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쿼드HD(QHD) S 아몰레드(AM OLED) 5.7인치 화면을 장착했으며, 밝으면서도 반사율이 낮아 햇빛이 강한 야외에서도 선명하게 화면을 볼 수 있다.

약 30분만에 배터리를 50%까지 충전할 수 있는 '급속충전' 기능, 스마트폰의 필수 기능만 사용하도록 전환해 스마트폰 사용시간을 늘려주는 '초절전 모드'도 지원한다.

제품은 검은색(차콜 블랙)과 흰색(프로스트 화이트), 금색(브론즈 골드), 분홍색(블로섬 핑크) 등 4가지 색상으로 나온다.

한편 삼성전자는 미국에서 먼저 선보였던 디지털 음악 서비스 '밀크'를 갤럭시 노트4와 함께 출시한다. 또 인터랙티브 디지털 잡지 서비스 '페이퍼가든'도 갤럭시 노트4를 통해 10월 중에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이달 초 독일에서 공개됐던 2화면 스마트폰 '갤럭시 노트 엣지'와 스마트 손목시계 '삼성 기어S', 목걸이형 착용형(웨어러블) 기기 '기어 서클', 가상현실 헤드셋 '기어VR' 등도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공개됐다.

삼성전자는 이들 제품을 다음 달부터 세계 시장에 차례로 출시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 1. [Provincial News] Job fair for foreigners at COEX Seoul
  • 2. History shows major quake possible in Seoul
  • 3. Nationwide search for missing boy underway
  • 4. Keeping North Korea on nuke diet
  • 5. Doosan Bears clinch KBO pennant
  • 6. S. Korea calls for UN to reconsider N. Korea membership
  • 7. Pilot killed in plane crash at Taean air show
  • 8. Inconvenient truths behind mushrooming convenience stores
  • 9. 'Airport' hit for dubious relationship
  • 10. K-pop singer Lim Chang-jung in love with yoga instruc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