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
Posted : 2014-03-21 15:27
Updated : 2014-03-21 22:31

Samsung to raise LCD investment

By Kim Yoo-chul

Samsung Display plans to hike its investment in liquid crystal displays (LCDs) that provide ultra high-definition (UHD) picture quality (UHD LCDs) by as much as 14 percent this year from a year ago to meet the rising demand for the panels .

The plan comes after Samsung Electronics, the world's biggest TV manufacturer, shifted its focus from OLED TVs to LCD-based UHD TVs, which it identified as the next cash cow in the TV segment.

"Samsung Display is still struggling to improve production yield defect rates in OLED panels," said an official at Samsung Display by telephone. The company is putting more resources on strengthening its research and development (R&D) activites for large-sized OLED TVs.

"Higher costs are still another headache. As Samsung Electronics remains bullish about the outlook for UHD TVs, Samsung Display plans to increase its investment in LCD panels for UHD TVs by up to 14 percent," he added.

According to DisplaySearch, a market research firm, Samsung Display will increase its annual shipment for UHD LCDs to 4.6 million units by this year from 200,000 that it shipped last year.

The firm invested around 3 trillion won in LCD panels last year.

The additional investment in LCDs will go mainly to its large LCD plant in Suzhou, southern China.

"Samsung planned to produce 17,000 glass sheets mainly for TVs throughout this year. However, this monthly production will increase to 80,000 glass sheets. Next year, we plan to operate the Suzhou plant, which has a monthly capacity of 110,000 sheets at full capacity," said another Samsung official.

Samsung Display spokesman said it plans to produce 55,000 glass sheets by the end of the first half of this year on a monthly basis.

While the outlook for the global LCD market remains uncertain owing to a decline in the demand for TVs and the rising investment by budget Chinese manufacturers, Samsung Electronics is pushing ahead with UHD TVs.

Samsung Electronics co-CEO Yoon Boo-keun said the world's top TV manufacturer expects the supply and demand in the global TV market to balance, given the healthy demand for premium TVs in developed and emerging markets.


A PR team at Samsung Display said its investment plan in LCD panels for this year has yet to be finalized.


관련 한글 기사

삼성, 올해 LCD 투자 늘린다

삼성디스플레이가 중국 내 액정표시장치 (LCD) 생산 캐파를 늘린다. 중국, 미국, 유럽을 포함, UHD TV 시장 수요에 적극 대응하겠다는 삼성전자의 의지에 발맞추기 위해서다. 

구체적으로는 전체 투자 금액을 작년보다 14% 정도 늘릴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작년 LCD에 약 3조 정도 투자했다.

21일 삼성 관계자와 업계에 따르면 삼성디스플레이는 올해 중국내 LCD 생산공장인 삼성쑤저우 (Samsung Suzhou LCD)에서 유리기판 투입 기준으로 8만장까지 뽑아내기로 했다. 이는 당초 예상됐던 월 1만7천장을 크게 웃도는 것이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쑤저우에서 8세대 LCD 생산라인을 운영하고 있다. 한 관계자는 “중국내 UHD TV 수요가 생각보다 견조해 패널 생산량을 늘릴 것”이라며 “전체적으로 봤을 때 약 14% 정도의 추가 투자 정도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산술적으로 따지면 올해 LCD 총 투자 금액은 약 3조5천억원으로 늘 수 있다는 것이다. 내년 투자금액은 올해보다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대만업체들의 UHD TV 품질이 떨어지는 데다 삼성전자의 UHD TV 세 확산이 지속적으로 이뤄지고 있기 때문.

쑤저우공업원구 내 17.3만평 부지에 건립된 삼성쑤저우LCD는 지난해 5월 착공식을 개최한 후 1년 5개월 간의 공사기간을 거쳐 최근 가동에 돌입했다.

당시 회사 측은 이 공장에서 울트라HD 및 풀HD 해상도의 48인치, 55인치를 주력으로 생산해 중국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주도권을 확보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힌 바 있다.

세계 1위 TV제조업체인 삼성전자는 OLED TV가 수율 및 가격 문제로 여전히 난항을 겪고 있어 LCD에 기반한 UHD TV 시장 확대로 전략을 선회했다. 전략 지역인 중국 및 미국에서 현지 미디어 관계자 및 거래선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라인업의 UHD TV를 선보이고 있다.

다음달 터키의 휴양도시인 벨렉 (belek)에서 열릴 ‘IFA Global Press Conference’에서도 삼성전자는 자사 부스를 통해 최신 UHD TV를 전시할 예정이다. 또 시장 전망 세미나에서도 유럽 지역 마케팅 임원이 나와 올해 하반기 UHD TV 전략에 대해서도 소개할 예정이다. 유럽지역의 UHD TV 세 확산을 위한 전략이다.  

 




  • 1. Russian woman strips to prevent car from being towed
  • 2. Love and war: Ukraine rebel leader weds fiance
  • 3. Police pursues woman who ate dead bird in subway
  • 4. Instagram deletes teen for being too fat
  • 5. North Korea fires short-range ballistic missile into East Sea
  • 6. Former WWE champ catches burglary suspect
  • 7. 'Firms should reinvest 75% of net profit'
  • 8. Facebook tests new 'buy button' feature
  • 9. Japanese man arrested with 6kg of meth
  • 10. 'Pansori' prodigy impresses with pop rendition
Copy editors wanted
Experienced reporters wan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