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
Posted : 2013-03-05 17:20
Updated : 2013-03-05 17:20

Samsung spends record $11 bil. on marketing

By Kim Yoo-chul

Samsung Electronics spent a record-breaking $11 billion or 12.9 trillion won on marketing activities in 2012, despite a deepening patent dispute with Apple, according to documents obtained by The Korea Times, Tuesday.

The amount accounts for 6.5 percent of the firm's 200 trillion won revenue last year, and was up 38 percent from the previous year. It was 6.8 times the 1.9 trillion won it spent in 2005.

The documents also show that the electronics giant spent 1.15 trillion won on research and development in 2012, taking up 5.7 percent of its total sales. The figure was up 15.5 percent from a year earlier and 3.1 times what it spent seven years ago.

The numbers suggest Samsung is placing a greater emphasis on marketing in a bid to increase its slice of the smartphone market and improve its brand image.

"Samsung's focus on marketing was the main reason the company was so successful last year," said a source inside Samsung, asking not to be identified.

"With its strategic Galaxy S3 and Galaxy Note smartphones selling tens of millions, the company doesn't care too much about allocating a gigantic marketing budget,'' said the official.

Last year, Samsung became the world's top mobile phone maker, ending Nokia's reign in the top slot. It also became the world's biggest smartphone manufacturer late last year.

The company began increasing the ratio of its marketing expenses to sales to 6 percent in 2008 when the firm overcame the U.S.-led financial crisis and emerged as a global player competing with Apple.

Before that, the ratio was between 3.3 percent and 4.1 percent. Marketing expenses include advertisements, sales promotions, public relations and sponsorships for international events.

"Samsung was just a 1.5-tier consumer electronics firm before 2008. But the company rose as the world's top TV seller after defeating Japan's Sony in 2007. From that time, it expanded its marketing expenses," said the official in a brief meeting with The Korea Times last week.

Samsung is expected to increase its promotional spending again this year to solidify its leadership in the electronics and smartphone markets, and further improve its brand image

"Samsung has spent big on advertising on its way to capture market share," said one industry source.

Last year, global brand consultancy Interbrand listed Samsung's brand value as ninth in the global market.

It was the first time Samsung cracked the top 10 list and just another milestone the company looks to exceed as it continues to work on its marketing plans.



관련 한글 기사

삼성전자, R&D보다 마케팅

삼성전자가 마케팅 비중을 늘리고 있다. 반면 연구개발 투자 비용에는 상대적으로 인색한 것으로 나타났다. 

5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회사는 작년 총 마케팅 비용으로만 12조9859억원을 지출했다. 이는 전년도인 9조4095억원 대비 3조5천억원 늘어난 것이다. 매출 대비 비중도 2011년 5.7%에서 6.5%로 늘었다.   

마케팅비용의 비중이 늘어난 반면 연구개발 (R&D) 비용의 비중은 줄었다. 삼성전자는 2012년 총 11조5328억원을 R&D 비용으로 지출했다. 이는 2011년도의 9조9798억원 보다 2조원 안팎의 증가세에 그친 셈.

삼성전자의 한 관계자는 ``매출이 늘고 있기 때문에 매출 증가분을 고려하지 않고 단순히 마케팅 비용증가만 놓고 얘기하기에는 무리가 있다’’면서도 ``회사의 주력 제품에 대한 경쟁력이 강화되고 있는 데다 시장 선도 기업으로써 점유율을 지켜나가야 하기 때문에 올해 마케팅 비용도 작년보다 늘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08년부터 2012년까지 연간 매출액에서 마케팅비용이 차지하는 비중은 6% 초반대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2005년부터 2007년까지 매출액 대비 마케팅 비용의 비중은 연 평균 3.7%였다.

특히 금융위기의 여파가 가시지 않았던 2010년에는 전년보다 마케팅 비용을 0.4% 포인트 줄이고 대신 R&D 비용을 같은 기간 5.2%에서 5.9%로 늘렸다.

삼성전자의 매출액 대비 마케팅 비용의 비중이 4%를 넘어선 것은 소니를 꺾고 TV시장 세계 1위에 오른 2007년부터다. 2007년 삼성전자의 연간 매출액은 63조1460억원이었고 이 중 마케팅 비용으로 2조5765억원을 썼다.

TV시장 1위 제조업체로써의 지위를 유지하기 위해 회사는 다음해인 2008년 연간 매출액의 6.5%인 4조7106억원을 마케팅 비용으로 썼다. 2007년에 비하면 무려 2.5% 포인트 상승한 셈.

이 삼성 관계자는 ``회사의 마케팅 비용 증가는 그 때 마다 큰 변곡점이 있었다’’며 ``2007년이 그랬고 애플과 치열하게 소송전을 벌였던 작년이 그랬다’’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2005년 대비 2012년 연간 매출이 57조4577억원에서 201조로 3.8배 늘었다. 이 기간 R&D 지출은 3조7550억원에서 11조5328억원으로 3.1배 증가했다. 반면 마케팅 비용은 1조9065억원에서 6.8배 수직 상승했다.




  • 1. 'World's hottest crook' steals hearts
  • 2. Controversy erupts over dress code at women's university
  • 3. Student 'rents out' girlfriend for iPhone 6
  • 4. New York Chinese cash in on iPhone 6
  • 5. Judoka Jeong defends Asiad title
  • 6. Emma Watson has strong message for men
  • 7. Asiad volunteers furious over expired lunches
  • 8. Can Note 4 curb Apple iPhones?
  • 9. Hilarious 'news blooper' goes viral
  • 10. Most rapists live in Gyeonggi Province
Copy editors wanted
Experienced reporters wan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