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
Posted : 2013-01-15 16:38
Updated : 2013-01-15 16:38

Gov't steps in to end display feud

Kim Ki-nam
Samsung Display CEO

Han Sang-beom
LG Display CEO

By Kim Yoo-chul

The government will move to resolve a deepening intellectual property dispute between Samsung and LG over display technologies, The Korea Times has learned.

Samsung Display and LG Display, the flat-screen affiliates of the groups, have been involved in an ugly fight over patents related to liquid crystal displays (LCDs) and organic light-emitting diode (OLED) screens.

Samsung has argued in court that LG's patents in these areas should be delisted. LG countered by seeking a sales ban on Samsung Electronics' Galaxy line of smartphones and tablets, which it claims depend on the infringed LG patents.

Policymakers have concluded they can ill-afford to let the conflict escalate given that companies in Japan and Taiwan are determined to make inroads into the display market currently dominated by the Korean duo.

The market for OLED panels, in particular, is increasingly becoming an open-field contest.

According to sources from both companies, Kim Jae-hong, who heads the industrial policy department at the Ministry of Knowledge Economy, has scheduled meetings with both Samsung Display CEO Kim Ki-nam and LG Display CEO Han Sang-beom to help iron out the differences between the two firms.

''Kim will meet Han this week and Kim next week. The government will ask the top executives to end the patent fight for the sake of national interest,'' according to an executive at one of the companies.

Samsung officials confirmed that the meeting has been arranged but declined to talk in detail about what would be discussed. LG representatives were coy on the matter as well.

Park Yong-min, an official from the display and semiconductor industries division at the ministry, admitted that policymakers have decided to take an active role in mediating the dispute and persuading the companies to drop their lawsuits.

''It makes no sense for Samsung and LG to spend all that money on lawsuits at a time when rivals from Japan and Taiwan are beginning to present a more serious challenge, especially in the market for OLEDs,'' Park said.

LG Display claims that Samsung infringed on its in-house technology with its OLED screen for the new Galaxy Note 10.1 tablet, which was produced by Samsung Display.

LG Display is arguing that its rival should pay $933,000 for each day Samsung fails to meet its conditions over patents. Samsung countersued in November last year.

Japan's Panasonic surprised the world by releasing a 56-inch OLED television with stunning picture quality, a product it jointly developed with domestic rival Sony, at last week's Consumer Electronics Show in Las Vegas.



관련 한글 기사

정부, `삼성-LG 분쟁 개입’

정부가 `쓸데없는 자존심 싸움’으로 변질되고 있는 삼성디스플레이와 LG디스플레이 간 특허 소송에 개입하기로 했다. 

일본, 대만 및 중국의 경쟁 업체들이 기술 공동 개발을 통해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에서 입지를 높여가고 있는데 반해 삼성과 LG는 `내가 잘났다, 네가 잘났다’ 식의 의미 없는 특허 공방을 벌이고 있어 국익에도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15일 박용민 지경부 반도체.디스플레이 사무관은 ``삼성디스플레이와 LG디스플레이가 특허 분쟁에 열정하는 모습이 안타깝다’’며 ``국가적으로도 이롭지 않기 때문에 중재에 나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지경부가 이 같은 방침을 정함에 따라 이번 주 김재홍 지식경제부 성장동력실장이 LG디스플레이 한상범 사장을 만난다. 또 다음주에는 삼성디스플레이 김기남 사장을 만나 특허 분쟁 합의의 실마리를 찾는다.

김 실장은 이후 양사간 대화와 협상을 주선해 상호 제기한 특허소송 취하 등 화해를 이끈다는 계획이다.

양측의 갈등은 지난해 4월 OLED 기술 및 인력 유출 사건으로 촉발돼 이후 상대방의 기술이 자신의 특허를 침해했다면서 소송을 제기해 소송전이 확대되고 있다. OLED에서 시작된 양사의 특허 다툼은 지난해 12월에는 액정표시장치(LCD)로 번지면서 확대 일로를 걷고 있는 상황이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현재 진행 중인 소송이 차세대 디스플레이 시장의 경쟁우위를 판가름할 수 있는 분야고 전문 특허 기술에 관한 것이어서 정부가 중재할 수 있는 범위가 제한적일 수 있다는 주장도 내놓고 있다.

LG는 내심 지경부가 적극적인 역할을 해 주기를 바라고 있다. LG의 한 관계자는 ``이 싸움은 삼성이 먼저 시작한 것이기 때문에 삼성측에서 전향적으로 나오면 우리도 그에 맞는 대응 방안을 내 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 삼성의 한 관계자는 ``핵심 쟁점인 LG의 IPS와 삼성의 PLS 기술이 회사가 주력으로 밀고 있는 디스플레이 기술의 근간이라 양보가 쉽지 않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주 미국 네바다 주 라스베이거스에서 폐막된 소비가전전시회에서 일본 파나소닉은 소니와, 소니는 대만 AUO와 합작을 통해 세계 최초로 4K해상도를 지원하는 56인치 유기발광다이오드 (OLED) TV를 깜짝 공개했다.

TV사업 부활을 위한 일본, 대만업체들의 신호탄으로 여겨져 삼성디스플레이와 LG디스플레이의 관련 부서에는 비상이 걸린 것으로 알려졌다.




  • 1. Watch: Goliath grouper swallows shark
  • 2. Courageous woman kills leopard in battle
  • 3. Apple denied Samsung sales ban
  • 4. Naked student runs around city in return for tuition fee
  • 5. Federer amazes Jordan with trick shot
  • 6. Deadlocked: Why the nation has yet to pass a Sewol bill
  • 7. Pop icon joins Sewol hunger strike
  • 8. Man arrested after letting 8-year-old drive car
  • 9. Watch: Megan Fox throws first pitch at Jamsil
  • 10. Japanese porn stars' cheeky AIDS campaign
Copy editors wanted
Experienced reporters wan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