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
Posted : 2010-12-29 18:41
Updated : 2010-12-29 18:41

3 outer spaceships approaching Earth: Pravda



Researchers have identified three giant objects, probably outer spaceships, approaching Earth, Russian daily Pravda reported Wednesday.

The largest object is 240 kilometers in diameter, the daily quoted researchers of the Search for Extraterrestrial Intelligence (SETI) headquartered in California.

Two others are smaller. At present, the objects are beyond the orbit of Pluto. Visible light detecting telescopes will be able to view the spaceships as soon as they reach Mars's orbit. SETI researchers expect the spaceships to pass by Earth in mid-December 2012.
The researchers detected the spaceships by technology originally designed for researching the northern lights in Alaska.

The U.S. government has been informed about the event, the paper said.
There are frequent reports about extraterrestrial activity in Russia.



프라우다, “외계우주선 3대 지구로 오는 중”

외계인에 대한 보도가 잦은 러시아에서 이번엔 ‘우주선 3대가 지구를 향해 오고 있다’는 발표가 나왔다.

러시아 일간지 ‘프라우다’는 지난 22일 “‘지구외문명탐사연구소(SETI)가 최근 세 대의 거대한 우주선이 지구를 향해 오고 있다는 발표를 했다”고 밝혔다.

SETI에 따르면 가장 큰 우주선은 지름만 240㎞인 초대형이며 나머지 두 개는 이보다는 작은 규모인 것으로 알려졌다. 우주선들은 현재 명왕성 궤도 너머에 있는 것으로 추정되며 곧 화성 궤도까지 다다를 것으로 연구소는 예측했다.

SETI 관계자는 “이번 우주선 관찰은 미국 알라스카에 위치한 HAARP 관찰시스템(오로라 현상 연구)으로 발견됐다”며 “우주선은 오는 2012년 지구에 도착할 가능성이 높다”고 밝혔다.

미국 정부도 최근 해당 사실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고 덧붙였다.

  • 1. One-legged fighter joins the big leagues
  • 2. Passengers help free frozen plane
  • 3. Kim Jong-un's sister emerges as key figure in N. Korea
  • 4. World's biggest solar power park completed
  • 5. U.S. film on NK leader to hit screens next month
  • 6. Chicken chain gets burned for misleading investors
  • 7. Cornell students pose for hunks 'n hounds calendar
  • 8. Korea's food-delivery app sees huge investments
  • 9. Seoul's top educator accused of violating election law
  • 10. U.S. riots hit Korean businesses
Copy editors wanted
Experienced reporters wan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