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n, October 22, 2017 | 17:19
 
 
alt
Posted : 2017-08-29 17:03
Updated : 2017-08-31 01:01
 

W2,000 commemorative banknotes to be issued for PyeongChang Olympics

The front of the commemorative note features speed skaters and other winter sports players.
/ Courtesy of the Bank of Korea

By Woo Ji-won


The Bank of Korea (BOK) will issue new 2,000 won ($1.78) banknotes to commemorate the 2018 PyeongChang Winter Olympic Games.

It will be the first time the bank has issued commemorative banknotes. In the past, the bank has issued commemorative coins for special events.

The banknotes measure 140 by 75 millimeters. One side portrays seven sports, including speed skating, ice hockey, curling, biathlon, ski jumping, luge and bob sleigh. The other side features "Tiger Under A Pine Tree," a painting by Kim Hong-do, a renowned artist from the Joseon Kingdom (1392-1910).

The commemorative banknotes will cost more than 2,000 won, just as other commemorative currencies have cost more than their face value.

"The price has not been decided yet, but it seems to be more expensive than the nominal value of 2,000 won," said BOK Currency Issue Department economist Lee Han-byul. I guess holders of the commemorative banknotes may opt to keep them as collectors' items."

The BOK will print 2.3 million sheets, including 920,000 single sheets, 210,000 uncut two-note sheets and 40,000 uncut 24-note sheets.

According to the BOK, the commemorative banknotes will be issued on Nov. 17. However, it may take some time for them to be widely circulated.

The PyeongChang Organizing Committee will buy the banknotes in bulk and resell them to domestic and overseas buyers.


평창올림픽 기념지폐 2천원권 9월1일 공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가 평창올림픽 기념하는 기념지폐 2천원권과 기념주화 2차분이 다음달 초 공개된다.

    평창조직위는 29일 '평창 대회에 맞춰 국내 처음으로 발행되는 기념지폐 2천원권을 비롯해 기념주화 2차분에 대한 실물 공개행사는 9월 1일 서울 충정로 풍산빌딩에서 연다'라며 '9월 11일부터 선착순 예약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이번 공개식에는 이희범 조직위원장, 김민호 한국은행 부총재보, 김화동 한국조폐공사 사장, 류진 풍산그룹 회장, 예약접수 대행 금융기관장, 김연아 평창 홍보대사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기념지폐는 액면 2천원권(가로 140㎜·세로 75㎜)으로 오는 11월 17일 발행된다. 국내에서 열리는 대형 행사에서 기념지폐가 발행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총 230만장(117만 세트)을 발행하는 기념지폐는 낱장형(판매가 8천원) 92만장(92만 세트), 2장 연결형(판매가 1만5천원) 42만장(21만세트), 24장 전지형(판매가 68만원) 96만장(4만세트) 등으로 구성됐다.

    조직위는 '소장가치가 높아 기념은행권 구매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일련번호는 경매를 통해 판매할 예정'이라며 '경매 일시와 수량 등은 추후 별도 공지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평창 동계올림픽 기념주화(금화 2종, 은화 7종, 황동화 1종·최대 26만4천500장)와 평창 동계패럴림픽 기념주화(은화 1종, 황동화 1종·최대 9만5천장) 2차 발행분도 9월 1일 공개된다.

    이번에 발표되는 기념지폐와 기념주화는 9월 11~29일까지 11개의 지정 금융기관 전국지점과 판매대행사인 풍산화동양행을 통해 선착순 예약접수를 진행하고, 12월 11~15일까지 닷새 동안 교부할 예정이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