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
Posted : 2013-11-13 16:58
Updated : 2013-11-13 16:58

4,000 part-time public servants to be hired

By Kim Jae-won

Employment and Labor Minister Phang Ha-nam speaks on a plan of creating more part-time jobs at the press briefing room of the government complex in Seoul, Wednesday. / Yonhap
The government will create 16,500 part-time jobs in the public sector by 2017.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nnounced Wednesday that it will establish 9,000 part-time jobs for state-run companies, 4,000 for civil servants and 3,500 for public school teachers by the end of 2017.

"We aim to hire 10 percent of new employees in state-run companies with part-time jobs by 2017. In terms of civil servants, 9 percent of new provincial civil servants will be hired as part-timers, while 6 percent of state civil servants will be … during the same period," said Lee Jae-heung, a director of the ministry, in a press briefing.

To guarantee their quality of life, the ministry said that it is considering offering pension benefits to the part-time civil servants at the same level as their permanent counterparts. It also plans to allow part-time public workers to hold other jobs if they want while they are off-duty.

Observers say that the ministry is pushing the plan in hopes of achieving the 70-percent employment rate President Park Geun-hye promised during her campaign for office.

Korea's employment rate among its economically active population, between the ages of 15 and 64, reached 63.9 percent in 2011, far lower than other advanced countries, such as Germany with 72.6 percent and the Netherlands with 74.9 percent, during the same period, according to data from the Organization for Economic Cooperation and Development.

Samsung Group, the nation's biggest conglomerate, announced on the same day that it will hire 6,000 part-timers ― who will work four to six hours a day ― by January, helping boost the government's plan.

Samsung said that 20 affiliates of the group, including Samsung Electronics, Samsung Display, Samsung Heavy Industries, Samsung C&T and Samsung Engineering, will join the project, hiring part-timers for two-year contracts.

"We expect to diversify our human resources and inspire creativity in the organization with the employment. We will be happy to contribute to society by creating new jobs," said an official of the group.

However, not everyone welcomed the project. Unionists opposed the plan, saying it will produce "bad jobs" that are low-quality and insecure.

"Employment is not a matter of numbers, but a matter of quality of life. To solve the nation's notorious long working hours and low salaries, the government should cut the working hours, share jobs and improve quality of life with proper income," said the Korean Confederation of Trade Unions, an umbrella organization of progressive unions, in a statement.



관련 한글 기사

2017년까지 시간제 공무원 4천여명 채용

중앙 공공기관은 9천명…중기 채용시 사회보험료 전액 지원

2017년까지 공무원 4천여명과 중앙 공공기관 직원 9천명 분의 시간제 일자리가 생긴다.

정부는 13일 경제장관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시간선택제 일자리 활성화 추진계획'을 확정해 발표했다.

정부는 내년부터 2017년까지 시간선택제 공무원 4천여명을 채용하기 위해 올해 하반기부터 공무원 임용령 개정을 추진키로 했다.

시간선택제 공무원에 대해서는 겸직 허용 범위를 확대하고 공무원 연금 혜택을 적용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중앙 공공기관의 경우 같은 기간에 시간선택제 근로자 9천명을 뽑기 위해 경영평가시 채용 실적을 적극 반영하고 지방 공공기관에 대해서도 경영평가 지표 및 채용 기준을 신설키로 했다.

국공립학교의 시간선택제 교사 채용을 위해 교육 공무원 임용령을 개정하고 교육부 주도로 올해 말까지 구체적인 실행계획을 마련할 계획이다.

민간 부분의 시간제 일자리 창출을 유도하기 위한 방안도 제시됐다.

정부는 내년부터 상용형 시간제 일자리를 신설한 중소 기업주에 대해 국민연금과 고용보험 부담분 전액을 2년간 지원하기로 했다.

일자리 창출 시 임금의 절반을 월 80만원 한도내에서 1년간 지원하고 투자세액 공제시 반영폭을 늘리기로 했다.

시간제 근로자의 권익 보호 차원에서 임금의 근로시간 비례원칙, 근로시간 단축 청구권 등에 관한 입법을 추진한다.

동시에 인사·노무관리·임금·복리후생 등에 관한 시간제 운영 매뉴얼을 만들어 기업에 보급하는 한편 시간제 구인·구직 정보가 담긴 취업사이트를 내년 1월에 개설할 방침이다.

현행 전일제 근로자 중심으로 된 국민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을 시간제 근로자에 확대 적용하기 위한 개선 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정부는 이와 함께 시간제 간호사를 늘리기 위해 서울과 지방의 종합병원 및 상급 종합병원(중증 질환에 대해 난이도가 높은 의료행위를 하는 병원)이 주 20시간 이상 근무하는 시간제 간호 인력을 채용하면 입원료 지원액을 늘리기로 했다.

장애인복지관, 노인복지관 등 정부 지원을 받는 사회복지 시설에 대해서도 일정 비율을 시간제로 뽑도록 유도하기 위해 평가시 가점을 부여하는 방안을 검토중이다.

아울러 롯데, 삼성, 신세계, 신한, 한진, 한화, CJ, LG, SK, GS 등 10개 그룹 계열사가 참여한 가운데 26일 열리는 '시간선택제 일자리 채용박람회'를 통해 약 1만명 분의 시간제 일자리가 민간 부문에서 창출될 것으로 정부는 예상했다.




  • 1. Naked woman exorcises baby in snowy cold
  • 2. Court upholds ruling in NK defector rape case
  • 3. 'Psy weeps at late singer's funeral'
  • 4. Catcalling video draws attention to sexual harassment
  • 5. Porn circulates in N. Korea, mostly from China and Japan
  • 6. Chinese university operated 'secret brothel'
  • 7. Electoral zones to undergo major change
  • 8. First-aid drone created in Netherlands, could save 'thousands of lives'
  • 9. NK defector Shin Dong-hyuk says father a 'hostage' of regime
  • 10. Loose part falls from Lotte World Mall balcony, injures man
Copy editors wanted
Experienced reporters wan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