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
Posted : 2013-01-01 14:08
Updated : 2013-01-01 14:08

N. Korea moving into aging society

North Korea has moved into an aging society with the portion of its elderly taking up more than 8 percent of the population and women in their 70s outnumbering their male counterparts, data showed Tuesday.

The number of North Koreans aged over 65 reached 2.09 million as of Oct. 1, 2008, or 8.7 percent of the 24.05 million in total population, according to the country's Population Census, published by the North's Central Statistic Bureau in 2008 with assistance from the United Nations Population Fund.

A country with 7 percent or more of the population representing the aged is considered an aging society. As of 2008, the portion of the aged people in South Korea stood at 10.3 percent.

The number of aged men in North Korea came in at 712,000, with the corresponding figure for women nearly doubling to 1.38 million, the data showed.

The number of men in their 70s declined sharply, with the ratio to every 100 women falling to 52.6 for those between 70 and 74 years old and 30.9 for those in their late 70s. Among people in their 80s, there was one man for every six women, the data showed.

The number of female centenarians in North Korea came in at 62, among which two women were over 110 years old as of the tallied year.

The most populated region was South Pyongan Province with 4.05 million, or 17.4 percent of the total population, followed by the capital city of Pyongyang with 3.25 million and South Hamgyeong Province with 3.06 million.

More than 60 percent of its people represented the urban population, with the remaining 17.4 percent tied to the rural regions, according to the data.

관련 한글 기사

北 고령인구 8% 넘어…고령화 사회 진입

북한도 고령층 인구가 전체 인구의 8%를 넘는 고령화 사회에 진입했다. 하지만 70세 이상에서 남자 비중이 급격하게 줄어든 탓에 고령층 남성은 여성의 절반도 안됐다. 

    남자는 25~29세에 본격적으로 결혼하고, 여자는 좀 더 이른 20~25세부터 배우자를 맞이했다. 3명 중 1명은 농림수산업에 종사해 공업생산 종사자보다 많았다.

1일 북한 인구센서스에 따르면 2008년 현재 만65세 이상 인구가 209만7천명으로 전체 인구 2천405만2천명의 8.7%를 차지했다. 북한 역시 고령화사회(고령인구 비중 7% 이상)에 진입한 셈이다. 2008년 남한의 고령인구 비중은 10.3%다. 

    북한 인구센서스는 북한 중앙통계국이 유엔인구기금(UNFPA)에서 재정과 기술지원을 받아 2008년 10월1일자 기준으로 실시한 통계자료다. 

    고령 인구 남자가 71만2천천명, 여자는 138만5천명으로 여자가 남자의 배 가까이 많았다. 고령인구 비중은 남자가 6.1%, 여자는 11.2%였다. 

    특히 70세 이상에서 남자 인구는 급격하게 줄어든다. 여자 100명당 남자 수인 성비를 보면 65~69세에서 71.1명이던 것이 70~74세에선 52.6명, 75~79세 30.9명, 80~84세는 16.7명으로 급감한다. 80~84세 북한 인구는 남자 1명에 여자 6명 꼴이란 뜻이다.

    100세 이상에선 남자는 한명도 없지만 여자는 100~104세 54명, 105~109세는 8명에 달했다. 110세가 넘는 여자도 2008년에 2명이나 있었다. 

    40세 미만 젊은층에선 여자보다 남자가 많았다. 하지만 중장년 층에서 여자가 많은 탓에 전체 성비는 95.1로 여자가 남자보다 더 많았다.

    가장 인구가 많은 지역은 평안남도였다. 평안남도 인구는 405만2천명으로 전체 인구의 17.4%를 차지했다. 이어 북한의 수도인 평양시가 325만5천명(13.9%), 함경남도 306만6천명(13.1%), 평안북도 272만9천명(11.7%) 등의 순이었다. 

    도농별론 도시 인구가 60.6%, 농촌 인구는 39.4%였다.



  • 1. Google Street View catches woman's breast, company gets sued
  • 2. Naked woman exorcises baby in snowy cold
  • 3. Jose Canseco accidentally shoots off his own finger
  • 4. Hands full? Don't worry - this shoe 'ties' itself
  • 5. Court upholds ruling in NK defector rape case
  • 6. North Korean defector makes BBC's 100 Women list
  • 7. 'Psy weeps at late singer's funeral'
  • 8. Gang member charged for abusing mentally disabled neighbors
  • 9. Seoul wants Asia's UN Office in DMZ
  • 10. Catcalling video draws attention to sexual harassment
Copy editors wanted
Experienced reporters wan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