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t
Posted : 2012-10-26 16:53
Updated :  

Ma Dong-seok acts role of reporter in film


Ma Dong-seok will play a reporter seeking to unearth irregularities, such as sexual exploitation, in the entertainment industry in the film “Plaything” being shot by Mountain Pictures, according to those involved.

Ma has attracted popularity from movie-goers in films such as “Nameless Gangster: Rules of Time” and “My Neighbor.” He has accepted the offer thanks to friendly ties with the filmmaker although it is a low-budget film.

The movie deals with the exploitation of actors and actresses seeking better roles in films and TV dramas. Ma will expose this as an investigative reporter.
관련 한글 기사

연예계 성상납 파헤친다 ‘정말?’

배우 마동석이 연예계 성상납 비리를 파헤치는 기자 역을 맡아 화제다.

지난 25일 다수의 영화관계자들에 따르면 마동석은 마운틴픽쳐스에서 제작하는 영화 ‘노리개’(가제)에서 기자 역을 맡았다.

마동석은 영화 ‘범죄와의 전쟁:나쁜놈들 전성시대’, ‘이웃사람’등에 출연하여 감초역할을 완벽하게 해내 인기를 끈 바 있다. 마동석은 이번 영화 ‘노리개’가 저예산 영화임에도 제작 관계자와의 친분으로 출연을 결정했다고 전해졌다.

영화 ‘노리개’는 연예계 성상납 로비 문제를 영화화한 센세이션 작품으로 마동석은 이 작품에서 기자 역을 맡아 사건을 파헤치는 역할을 해낼 예정이다.

한편 마동석은 FT아일랜드 보컬 이홍기의 첫 스크린 데뷔작 ‘불사조’를 촬영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 1. Man catches monstrous carp, nets $10,000
  • 2. New ad queen title goes to military idol girl
  • 3. Indian soccer player dies after goal celebration goes tragically wrong
  • 4. Dead woman's ashes turn into fireworks
  • 5. What is behind N. Korea's hostile behavior?
  • 6. Ebola conspiracy theories abound
  • 7. Park's popularity dips
  • 8. Roof-jumping thief dies from fall
  • 9. One in four rape victims in Seoul is a teen
  • 10. Seo Tae-ji's interview with journalist gets big ratings
Copy editors wanted
Experienced reporters wanted